고기는 육질이 중요합니다 > 고기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쇼핑몰 검색

회원로그인

고기 이야기

고기는 육질이 중요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5-07-08 12:37 조회22,521회 댓글0건

본문

 

얼마전 00 아빠님이 올려주신 후기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잠시 후기 보겠습니다

 

블로깅을 하지 않아 이 곳에 후기를 남깁니다. ^^

보내주신 고기는 잘 받아습니다.
덕분에 무척 행복한 저녁 식사를 할 수 있었습니다.

제가 주문한 고기는 선물세트와 저희 식구들이 먹을 육사시미(생고기)와 불고기였습니다.

먼저 육사시미입니다. 제가 사는 빛고을 광주에서는 쇠고기 생고기를 즐겨먹습니다. 저는 특별히 생고기를 더 좋아해서 한 달이면 평균 7,8번 이상을 먹을 정돕니다. 그런 제게도 박현규님의 육사시미는 어떤 곳에서도 경험해보지 못한 특별한 식감과 맛을 선사해주었습니다. 부드러우면서 고소하다는 말은 너무 흔한 표현일테지만 가장 적합한 표현이기도합니다. 마블링이 워낙 좋아서 아내는 생고깃감인줄도 몰랐고, 구워서 먹으니 오히려 더 맛있다고 좋아하더군요 ^^

제가 더 만족을 느낀 고기는 불고깃감이었습니다. 주문하면서 내심 그냥 구이로 시식을 해보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습니다. 어릴 적 이따금씩 먹어본 로스구이(?)의 추억을 느껴보고 싶어서였습니다. 계획을 실행에 옮긴 결과 만족도 200%였습니다. 아무 양념을 하지 않고 그냥 기름 소금에 찍어 먹었는데도 담백한 맛과 로스구이 특유의 풍미가 어릴 적 먹던 그 추억의 맛을 고스란히 재현시켜주었습니다. 육질은 그 옛날 먹던 로스구이보다 훨씬 더 좋아서 추억의 맛이 오히려 반감이 될 정도였습니다.

당분간은 박현규님의 고기로 로스구이의 맛을 즐기고 싶습니다.
다만 불고깃감이 노마진 상품이라는 점이 맘에 조금 걸리긴 합니다. ^^;;

직장 업무 덕분에(?) 등심과 갈빗살, 안창과 같은 최고급 부위의 쇠고기도 이따금 먹는 호사를 누립니다.
그런데 제가 제일 좋아하는 부위는 안심추리(토시살이라고도 불리죠)이고, 쇠고기라면 스지도, 마구리까지도 좋아합니다.

이번이 두 번째 주문이었는데, 앞으로 저는 박현규님에게 그린라이트를 드리겠습니다.
야구에서 그린라이트는 주자가 감독의 허락없이도 도루를 시도할 수 있는 것을 말합니다. ^^

안심추리나 안창같은 특수 부위(단가가 조금 높다는 것은 알고 있습니다)
스지, 마구리와 같은 부산물의 공급이 수요보다 많을 때는 언제든지 제게 보내주십시요. 제가 기꺼이 받겠습니다. ^^

선물세트는 아내가 선배에게 곧바로 전달하는 바람에 구경도 못해서 후기를 못 남깁니다.

고맙고 반가운 마음을 다시 한 번 전합니다.

사업 번창하게 꾸리시기 바랍니다.
 

 

 

510d0c5762c95c09425bf45392df0530_1436326 

 

당시에 보내드린 고기입니다

 

고기는 마블링 보다 육질이 좋아야 맛이 있습니다

 

동물에게도 성격이나 체질이 있습니다

성격이 쾌활하면 친구도 잘 사귀고, 잘 놀고, 잘 먹고, 소화도 잘되고

건강하겠지요. 거기에 체질까지 좋으면 금상첨화입니다.

여기에서 최고의 육질이 탄생됩니다.


그러므로 이렇게 좋은 육질의 고기는 건강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한우가 시름시름 앓거나 잔병치레가 많아 주사를 많이 맞고 자랐다면

당연히 우리 몸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줄겁니다


그러나 건강하고 튼튼하게 자란 한우는 우리의 건강을 유지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건 당연한거 아니겠습니까

 

고깃집 수십년간 했던 사람도 자꾸 마블링, 마블링하는데

육질을 몰라서 하는 소리입니다

일단 육질이 좋으면 마블링이 좋지 않아도 맛이 좋습니다

이것이 바로 고기의 기준입니다

 

510d0c5762c95c09425bf45392df0530_1436326 

 

 

육질이 좋으면 보시는 것 처럼 고기의 잔물결 같은 마블링이 물에 젖은듯

흩어집니다

마치 붓으로 먹물을 찍어 창호지에 흐트려 놓은 것처럼 말이죠

이런 고기는 양념을 아무리 대충해도 맛있습니다

왜냐면 본질이 맛이 있기 때문에 양념은 오히려 훼방꾼이 됩니다

 

댁에서 요리하시는 부인께 요리 솜씨 없다고 구박하지 마십시오

좋은 고기를 사다 주고서 말씀을 하셔야 합니다 ^ ^

 

저는 이렇게 좋은 고기를 볼때마다 얼마나 행복한지 모릅니다

직업 바꾸길 정말 잘 했다.

 

정말 그렇게 생각합니다


한우독존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7-05-03 18:12:12 고기와 생활에서 이동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명 마장동 박현규(주)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128길 27, 202호
사업자 등록번호 452-87-00916 대표 박현규 전화 02-540-1018 팩스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2018-서울강남 - 02280 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현규
Copyright © 2015 마장동 박현규(주).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